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자료실

게시판 상세
제목 주철현 의원, 아동복지법 개정안 대표발의…'학대 주체 명시'
작성자 대표 관리자 (ip:)
  • 작성일 2022-07-26 10:03:07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24
평점 0점

(여수=연합뉴스) 형민우 기자 = 



더불어민주당 주철현 의원(여수 갑)은 누구든지 아동 학대 행위의 주체가 될 수 있는 내용을 담은 아동복지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25일 밝혔다

주 의원에 따르면 현행 아동복지법은 아동학대 행위의 주체를 '보호자를 포함한 성인'인 것으로 규정하고 있다. 반면, 같은 법 제17조는 '누구든지 이에 해당하는 행위를 하여서는 아니 된다'고 규정하고 있어 성인뿐만 아니라 미성년자도 아동학대 행위의 주체가 될 수 있다.

이처럼 동일한 법률 내에서 아동학대 행위의 주체를 '보호자를 포함한 성인'과 '누구든지'로 다르게 규정하고 있어 법 적용에 혼선이 일고 있다.

실제로 최근 미성년자에게 아동복지법에 따른 아동학대 혐의를 적용한 사건에서 1심 재판부는 무죄 판결을 했지만, 2심 재판부는 미성년자도 아동학대 행위의 주체가 될 수 있다고 판단해 유죄를 선고했다.

아동복지법 개정안은 아동학대 행위의 주체를 '보호자를 포함한 성인'으로 한정한 부분을 삭제해 누구든지 아동학대 행위의 주체가 될 수 있음을 명확히 했다.주철현 의원은 "이번 개정안이 통과되면 아동학대 행위 주체에 대한 법률 적용의 불확실성을 해소할 뿐만 아니라, 미성년자로부터 학대 피해를 본 아동에게도 아동복지법에 따른 보호조치를 취할 수 있게 된다"고 밝혔다.

기사원문 : https://www.yna.co.kr/view/AKR20220725112900054?input=1195m


첨부파일
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
목록 삭제 수정 답변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수정 취소

/ byte

비밀번호 : 확인 취소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 :비밀번호 : 관리자답변보기

확인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