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자료실

게시판 상세
제목 지난 3년간 가정폭력 신고 71만건…"가해수위 높아져"
작성자 대표 관리자 (ip:)
  • 작성일 2022-07-01 13:15:31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37
평점 0점

지난 3년 동안 가정폭력에 관한 112 신고가 71만건에 달하는 가운데 재발 우려가 큰 위험사례도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.



오늘(18일) 경찰대학 치안정책연구소가 발표한 '치안행정과 지역복지행정의 연계를 통한 자치경찰제도 발전 방안에 관한 연구' 보고서에 따르면

지난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아동·여성·노인·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에 관한 112 신고는 모두 163만5천176건입니다. 

이 중 가정폭력 신고는 71만1천868건으로 전체에서 43.5%를 차지해 가장 많았습니다.



실종이 49만7천255건(30.4%)로 뒤를 이었고, 자살 27만3천108건(16.7%), 성폭력 8만3천41건(5.1%),

아동학대 4만3천486건(2.7%), 학교폭력 1만4천786건(0.9%) 순으로 나타났습니다.



장일식 치안정책연구소 연구관은 "가정폭력 재발 우려가 큰 'A등급' 모니터링이

2020년에 2016년 대비9천400건 증가했다"며 "가해 수위가 높아져

경찰의 기존 대응 시스템으로는 완벽한 관리와 지원이 쉽지 않다는 것을 알 수 있다"고 설명했습니다.



경찰청은 현재 사회적 약자 분야에 1년 동안 약 173억원의 예산을 집행하고 있는데

다른 부처 사회복지 사업 예산의 2.4% 수준에 불과합니다.



이에 대해 장 연구관은 "사회적 약자 전 분야에서 별도의 치안 예산이 확보돼있지 않아

치안행정과 복지행정의 연계가 중요하다"고 분석했습니다.





SBS Biz 류정현 기자

기사 원문 : https://biz.sbs.co.kr/article/20000067499?division=NAVER


첨부파일
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
목록 삭제 수정 답변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수정 취소

/ byte

비밀번호 : 확인 취소

댓글 입력

댓글달기이름 :비밀번호 : 관리자답변보기

확인

/ byte

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.(대소문자구분)

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.